2008/04/18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기 위하여 (1)
2008/07/07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기 위하여 (2)
2010/03/09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기 위하여 (3)
2009/01/04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기 위하여 번외(2)
2010/06/23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기 위하여 번외(3)
2011/12/07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기 위하여 번외(4)
2010/05/18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면 (1)
2010/11/10 - [지식/전공관련] - 전문연구요원이 되면 (2)






2009년도 전문연구요원 TO가 발표되었습니다.

그간 대기업 TO를 줄이고 중소기업 TO를 늘린다는 이야기가 계속 퍼져나왔는데,
결국 현실이 되었습니다.

2008년도 대기업 TO는 626명.
2009년도 대기업 TO는 280명.

50%가 넘게 감축이 되었습니다.


전체 TO는 2008년도 기업부설 연구소가 1506명, 공공기관이 346명으로 총 1852명.
2009년도 기업부설 연구소가 1185명, 공공기관이 347명으로 총 1532명.

대기업에서 빠진 TO가 거의 그대로 빠지고, 중소기업, 벤처기업에서 약간의 증가가 있습니다.


전문연구요원 대기업 TO의 감소는 이명박 대통령의 공약중 하나였습니다.
전문연구요원제도의 시행 목적이나 효용성을 볼 때 사실 대기업의 TO는 별 의미가 없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정책의 시행 방향은 맞는 방향이지만...

전문연구요원으로도 대기업에 들어갈 수 있다는 생각으로 이 길을 걸어온 사람들은..
한마디로 X 된 거죠. -_-;

앞으로도 대기업 TO가 줄어들면 줄어들었지 늘어날 일은 없으리라 봅니다.

이 길을 걷고자 하는 분들은..미래를 잘 생각하셔야 할 듯 합니다.


2008, 2009 TO 파일을 첨부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2010년 3월 10일 추가
대부분 아시겠지만, 정책이 바뀌어 대기업 TO가 다시 올라갔습니다.
따라서 번외편 1,2는 더이상 필요 없는 내용입니다.


-2010년 5월 18일 추가
위 추가 내용이 잘못되어 정정합니다.
2009년에 대기업 TO를 다시 늘리겠다는 이야기가 있었지만,
실제로 2010년의 대기업 TO는 늘어나지 않았습니다.
2011년의 TO가 어찌 될런지는 연말까지 지켜봐야 겠습니다만,
아직까지는 대기업 TO가 감축된 상황입니다.



질문은 개인적인 주요 신상정보를 담지 않는다면 비밀글로 하지 말아 주십시오.
댓글의 질문과 그의 답변도 다른분들에게 중요한 정보가 될 수도 있습니다.

앞으로 별로 비밀스럽지 않는 내용을 비밀글로 질문하는 경우 답변을 하지 않겠습니다.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날라리공대생 2008.12.12 16: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흑.. 안습

  2. Anita☆ 2008.12.14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 다 먹고살자고 하는짓인데.
    사는거 하나가 머이리 힘드냐. 에효.
    나도 진짜, 살기싫다.

  3. BlogIcon 통큰아이 2008.12.15 0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흐음...

    그냥 2년 군대 후딱 갔다와서 준비하는게 속 편하겠군요. 흐음 -_-;;

  4. BlogIcon 호시 2008.12.15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쉬운게 없어요...

  5. BlogIcon 엘윙 2008.12.16 2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기업에서 병특으로 오신분들은 굉장한 사람들이군요. -ㅅ-

  6. BlogIcon AKI 2008.12.18 0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떻게 보면, 병특 찾아서 대학원 가는 사람들을 걸를 수 있는 좋은 기회 아닌가 싶네요.

    • BlogIcon 드림투유 2008.12.18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 전문연을 준비하는 학부생들이나,
      앞으로 전문연을 생각할 어린 학생들은
      지금까지보다 훨씬 진지하게 고민을 해 봐야 겠지요.

      그러나 이미 대학원에 들어온 사람들은,
      아무 유예기간 없이 발생한 이번 일로 큰 피해를 보게 되었습니다..

  7. BlogIcon grace 2008.12.18 2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저 요즘 드림투유님한테 받은 그 문답 준비하고 싶어요.
    회사를 그만 두었다...

    정말 그만두고 싶습니다. -.-
    쉬운게 없다는 말이 와닿네요. ㅠㅠ

  8. 날라리전문연 2009.01.20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책의 시행방향이 틀린듯 한데요 ㅋㅋㅋ
    고급 이공계 인재들의 육성과 연구개발에서 핵심역할을 하게 한다.
    이게 취지네요 ㅋㅋ

    • BlogIcon 드림투유 2009.01.23 17: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문연구요원제도는 이공계 석사, 박사 등 고급 연구인력 양성 및 연구개발인력 지원을 위한 제도로서 국가인적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여 국가산업을 육성발전시키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습니다.
      -병무청 홈페이지 발췌-

      국가산업 육성발전이란 면에서 보면 맞지.

  9. 드림투유팬 2009.02.07 1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체 TO는 2008년도 기업부설 연구소가 1506명, 공공기관이 346명으로 총 1852명.
    2009년도 기업부설 연구소가 1185명, 공공기관이 347명으로 총 1532명.

    이라고 하셨는데요.......

    첨부하신 파일 09년도 기업부설연구기관 인원배정명부에서
    09년 배정인원 총합계를 살펴보았는데 ... 472명밖에 되지 않아서요...ㅠ

    드림님이 말씀하신 1185명이 맞는건가요 472명이 맞는건가요??

    1185명이 맞다면... 나머지 약 700명 가량의 TO는 어디에있는지 궁금해요~~^^

    그리고 공공기관에 대한 TO는 어떻게 발표가되고 지원은 또 어떻게하나요?;

    일반적인 전문연구요원준비 하는 사람들은 기업부설 연구소밖에 지원을 못하는건가요??

    • BlogIcon 드림투유 2009.02.07 1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핫..팬이라니요..^^;

      2009년 TO 파일의 L열. 09년 배정 인원의 총 합계는 1185명인데요.
      계산을 잘못 하신건 아닌지요?

      공공기관의 경우도 자격조건은 일반 기업과 다르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채용 프로세스가 다른 경우가 있으리라고 생각됩니다.
      대학교 부설 연구소 같은 경우는 자대 졸업생을 인력으로 활용한다던지 하지 않나 싶은데요.
      이에 대해서는 정확히 모르겠네요.

  10. 행인 2009.12.16 1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도움이 되고있는데요..
    한가지 여쭤볼게 있어서.. 글남겨요~
    저는 지금 3학년끝나고 4학년을 준비하고있는데요.
    3학년부터 교수님실험실에 들어와서 랩실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저는 무조건 석사까지는 하려고 하는데
    대학교 졸업 후 대학원 석사 마치고 전문연구요원 생활을 생각하고 있는데
    이런 계획을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하네요.
    전문연구요원생활을 하고 나서 다시 공부가 하고싶으면 그 후에 유학도 생각하고 있구요.

    • BlogIcon 드림투유 2009.12.18 1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석사 학위 취득 후 회사에서 전문연구요원으로 복무하는것이 일반적인 길이고,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 합니다.
      복무를 마친 후 해외로 나가 박사학위를 취득한다면 더욱 좋겠지요.

  11. 나그네 2010.02.13 2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우연히 읽게되었는데 궁금한게 있네요 지금 3학년 올라가는 기계공학부 학생인데 공익을 가서 영어를 공부하고 유학가는 것이 나을까요
    아니면 석사까지 하고 전문연구요원으로 복무를 마친뒤 유학을 가는 것이 나을까요 저는 무조건 박사까지 할 생각인데요
    지금 고민이 너무많습니다 각각의 장단점이 있으니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제 메일주소는 daiguen00@naver.com 입니다.

    • BlogIcon 드림투유 2010.02.17 15: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최종적으로 무엇을 하고자 하시느냐에 따라 다르겠지만,
      결론은 유학을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다만, 공익근무를 하고 바로 유학을 가느냐
      석사를 마치고 전문연구요원 복무 뒤 유학을 가느냐 인데,
      어느쪽이 낫다고 말하기는 어려운 문제네요.
      잘 생각하고 결정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