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에게 꿈을...

수많은 영웅들이 펼치는 장대한 스토리.
삼국지에 대해 모르는 사람은 우리나라에 없으리라.


삼국지를 재미있게 즐기자~ 몇가지의 삼국지 소개.


1. 일본 KOEI에서 제작하는 게임시리즈 삼국지.
내가 처음 접한 컴퓨터 게임이 삼국지3였고..
삼국지2부터, 올해 출시된 삼국지 11까지.
1을 제외한 모든 시리즈를 적어도 한번씩은 엔딩을 봤다.
시리즈마다 다르지만.
삼국지 시대의 군주가 되어 천하통일의 꿈을 가져볼 수도,
장수가 되어 주군의 명을 받들어 전장을 누빌 수도,
군사가 되어 자신의 지략을 군주를 통해 펼쳐보일 수도 있다.
(군주가 아닌 일개 장수나 군사로 플레이하는것은 10, 8, 6에서 가능하다.
맞나..기억이 잘 안난다. 아마 맞을거다.)
한시대를 호령한 최고의 군주가 되어 강력한 힘으로 천하를 통일 할 수도 있고,
보잘것없는, 그저 조연에 불과한 군주를 선택해 그를 천자로 만들 수도 있다.
자신만의 삼국지를 그려볼 수 있는것이 게임 삼국지의 매력이다.


2. 일간스포츠에 연재중인 삼국전투기.
요즘 가장 재미있게 보고있는 신문연재만화중 하나다.
삼국지를 코믹만화형태로 재미있게 표현하고 있다.
하지만, 개그를 위해 흐름을 바꾸거나,
어영부영 가벼운 지식으로 만화를 그리지는 않는다.
삼국지연의뿐 아니라 각종 정사들을 고루 살피며
정사의 흐름에 연의의 설정과 자신만의 설정을 녹여넣은 만화다.
키포인트는! 거의 모든 등장인물들이 패러디라는점 -ㅁ-
헌제는 피노키오, 장흠은 프리더. 황개 등의 손가 전통의 무장들은 후레쉬맨 5형제 -ㅁ-
진궁은 턱시도가면 등등...
등장인물들이 누구의 패러디인지 맞추는것도 만화를 보는 재미중 하나.

요런 개그식 전투도.


3. 만화책 창천항로.
삼국지를 다룬 만화중 가히 최고중 하나라 평가하고 싶다.
조조를 주인공으로 하여, 역사적 흐름을 따라가지만
조조를 간웅이 아닌 진정한 영웅으로 그리고 있다.
위의 삼국전투기가 코믹위주의 삼국지얘기라면
창천항로는 진지하고 멋진 영웅들의 가슴 두근거리는 스토리.
1권이 나온지 10년이 지났지만, 아직 완결되지 않았다.
30권이 넘게 나왔는데..
사실 나도 고등학교때 보다가 뒷 권이 너무 안나와 보기를 포기했었는데,
오늘 다시 1~5권을 빌려다가 정신없이 읽었다.
삼국지를 좋아한다면, 만화를 좋아한다면. 읽어보시길. 강추~!


3번에 쓴것처럼..
창천항로 읽고는 Feeeeeel받아서 삼국지에대해 긁적여봤다.

Q. 당신이 가장 좋아하는 삼국지 캐릭터는 누구입니까?
-저는 조운이 제일 좋습니다~! 홀홀단신 아두를 구하는 그 모습에서 최고의 감동을. ㅜ_ㅜ
  당신은요?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천으로 귀환  (4) 2006.10.07
한가위 연휴입니다~  (4) 2006.10.03
삼국지가 좋다~!  (6) 2006.10.01
끝!  (4) 2006.09.30
도망칠까...  (8) 2006.09.26
이넘의 조회수는 무슨 현상이지?  (10) 2006.09.25

Comment +6

  • 창천항로의 경우, 원 작가가 작고해서, 다른 사람들이 그리고 있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더 늦는게 아닌지... 전 완결된 만화 아니면 속타서 못봐요 ㅠ_ㅠ

    A. 제갈공명, 조조가 좋습니다. 서서도 좋고. ㅎ

  • 창천항로는 보다가 패스..
    나중에 다 나오면 봐야지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저는 조운과 제갈공명..

    기억속에서는 이러한데 나중에 다시한번 봐야할 듯 합니다.

  • 2009.01.28 05:42

    비밀댓글입니다

    • 글 참 재미있게 쓰시는군요.
      이 글만 가지고 제가 삼국지를 만화로만 봤다고 판단하는 것부터가 에러.
      삼국지 만화를 재미있게 보려면, 당연히 책으로 제대로 된 내용을 모두 이해하고 난 뒤에 보는것이 더욱 재미있는 것입니다.
      만화작가가 어느 장면을 어떤식으로 재구성했는지,
      어떻게 패러디 했는지.

      우리나라 역사요?
      역사 공부도 제법 했고, 알만큼은 압니다만.

      같은글을 공개댓글과 비밀댓글로 달아놨길래 공개댓글은 지웠습니다.
      욕설이 많이 섞여있어서 제 기준에서는 모두 삭제대상이지만,
      비밀댓글은 그냥 둡니다.

      그리고, 남을 비판하려면..아니 더구나 비난을 하려면
      자기 신분을 밝히시죠.

삼국지11 전국통일을 했습니다~!!

영웅집결이란 시나리오로 플레이를 했습니다.
시대를 무시하고 삼국지에 등장하는 모든 영웅들이 한꺼번에 등장하는 시나리오죠.
주요 군웅들이 단 하나씩의 거점과, 자신의 주요 장수들을 보유한채 시작합니다.
유비 조조 손견같은 전국구급(?) 군웅들은 장수를 30명이 넘게 보유한채 시작하고
공융이나 원술같은 군웅들은 2,3명만 가지고 시작하지만요.

유비로 시작해서 공손찬을 마지막으로 점령하며, 전국통일 달성~!!

11 정말 재밌네요.
시리즈 최초로 전쟁과 내정이 완전히 동시에 이루어집니다.
(아마 삼국지 인터넷이 이런 방식이었던가 싶은데 기억이 잘 안나네요)
전국 지도 한장 위에서, 군사들이 출진해서 진격해서 전쟁을 벌이고,
동시에 내정을 모두 수행해야 하고..
이전처럼 한턴에 전투를 샤샥 끝내고 계속 진행하는 방식이 아니라,
전쟁을 나가면 몇달이고 그 장수는 전쟁에만 참여하기 때문에,
장수가 부족하면 전쟁하는동안 내정쪽은 전혀 신경을 못쓰게 되는 상황도 발생을 합니다.
훨씬 현실적으로 변했지요.
물자나 병사의 수송도 지도에서 길을 따라 가야하기 때문에,
중간에 적의 공격을 받을 위험도 항상 존재합니다.

사실적인 면이 많이 강화되고, AI도 향상되어 재미를 더하고, 시스템적으로 많은 진화가 되어
뛰어난 재미를 보장합니다.

시리즈중 최고 명작의 반열에 올려도 손색이 없습니다.

삼국지11 원츄~!!




자..이제 삼국지11도 엔딩을 봤고.
이스 페르가나의맹세 패키지도 받았고..
서비스도 시작 됐고...
이스의 세계로 뛰어들어 볼까. (....)

'취미 > 게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돌의 일러스트가 보고싶다는 그레이스님을 위하여.  (4) 2006.08.28
이스- 아돌의 패션쇼  (4) 2006.08.26
삼국지11 전국통일!!  (4) 2006.08.24
폐인양성게임..  (4) 2006.06.29
크악!! 지뢰찾기  (6) 2006.06.20
영웅전설6 클리어  (0) 2006.04.09

Comment +4

  • 세아라 2006.08.25 20:25 신고

    이런걸 보고, 단 두글자로 칭하죠.
    폐~~~인~~~

  • 엄백호 2007.01.30 01:15 신고

    영웅집결 유비로 하면 너무 쉬워요~~ 엄백호나 공주로 해보삼~ㅋㅋ 저는 엄백호로 통일하고 공주로 다시 하는 중...ㅋㅋㅋ

    • 예. 쉽죠.
      허접한 군주로 해서 클리어하는것도 옛날엔 많이 했었는데..
      이젠 그것도 귀찮더라구요.

      그냥 간단하게 한번씩 엔딩보고 접습니다 요즘엔...

      삼국지4 할때는 모든 장수들의 능력치를 다 외울 정도였는데..음. =_=

차이나타운에 놀러갔다왔습니다.

맛있는 짱깨를 먹고~

차이나타운에 있는 삼국지벽화를 몽땅 찍어왔습니다.

이 많은 파일을 어찌할까 고민하다가,

한장으로 합치고..이미지크기 줄이고..화질 낮추고..

한 40분가량을 별의별짓을 다한 끝에,

이 어마어마한 한장의 이미지를 만들어냈습니다.

무진장 고생해서 만든거니, 천천히 즐겁게 감상해주시면 좋겠네요..^^;

설명글은 그림이 작아지면서 알아볼 수 없게 되었습니다.

그림과 제목, 앞뒤내용을 보면서 이게 무슨내용일까 추리해보는것도

재미있겠죠? ^^

스크롤의 압박



이건 보너스~

'취미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입니다. 꽃구경하세요~  (4) 2005.04.17
로지텍 포토컨테스트 3등~!  (12) 2005.04.06
벽화로 보는 삼국지  (7) 2005.04.03
교보문고에서 받은 꽃  (13) 2005.03.26
로봇전시회  (13) 2005.03.12
커피향이 물씬 풍겨나는 바탕화면  (16) 2005.03.08

Comment +7

  • * ⓚucuny 2005.04.03 12:47 신고

    으헉~ ㅋ 방금 밥먹어서 보너스~는 패스~ ^^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24</homepage> -->

  • * 나리 2005.04.03 13:47 신고

    아, 정말 대작업이었겠어요.
    삼국지에서는 조자룡이 유비의 아들을 데리고서 엄청난 포위망을 뚫고 나오는 장면이 제일 감동이었어요. 벽화에서는 33번이군요.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24</homepage> -->

  • 암혈천 2005.04.03 15:39 신고

    * ⓚucuny // ㅋ 보너스보면 배고파지죠<br />
    <br />
    * 나리 // 네 힘들었어요. 후후

  • * TmB 2005.04.03 17:26 신고

    ㅡ_ㅡ;; 배고프네요.... 밥 먹으로 가야겠네요^^;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24</homepage> -->

  • 암혈천 2005.04.03 17:27 신고

    * TmB // 저도 슬슬 저녁준비를 해야겠어요..^^;

  • somm 2006.10.13 23:16 신고

    고생많으셨겠습니다.
    제 블로그에 퍼가겠습니다.
    괜찮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