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에게 꿈을...

우리 연구실은 아니고..
매우 밀접한 관계를 맺고있는 다른 교수님의 연구실에
중국인이 몇명 있다.

그중 한명과 나이도 같고 해서 나름대로 친해졌다.
올해 졸업하고, 취업을 하는데..

L모전자..S모그룹같은 굴지의 대기업에..취직은 됐다.
그런데, 중국인은 연봉이 다르다.
우리나라 사람이라면 연봉이 3천이 넘을텐데..
중국사람은 1800만원이란다..
차이가 나도 너무 심한거 아닌가? =_=;

한국말도 잘하고, 한글도 잘쓰고..
한국인과 업무수행능력에서 차이도 나지 않을것같은데..

저 중국인이 있는 연구실은
석사 용돈이 한달에 130만원인가 150만원인가 그렇다.
(NASA에서 연구비지원을 해서 빵빵하다.)
차라리 연구실에 남아서 박사를 하는게 훨씬 낫겠다. -_-;

"한국에 실망했다."
취직하기전, 한달간 고향에 다녀오겠다고 떠난 중국인의 마지막 한마디였다.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제 TV채널을 돌리다가..  (8) 2005.11.18
계산기를 주웠다.  (4) 2005.11.18
석사 연봉이 1800이라고?  (8) 2005.11.16
$*#%^*#$%한 꿈  (10) 2005.11.15
겨울은...  (14) 2005.11.12
정체가 뭐냐!  (10) 2005.11.12

Comment +8


우리 연구실 문입니다.

과학기술부 국가지정연구실

교육인적자원부, 산업자원부, 노동부지정 최우수실험실입니다.

ㅎㅎㅎ

연구실 이름은

지능구조물 및 시스템 연구실.
아 길다..
영어로
Smart Structure and Systems Laboratory.
줄여서
S3 Lab.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랫만의 휴식  (4) 2005.11.12
시험공부중..  (2) 2005.11.07
연구실자랑  (10) 2005.11.07
상단 이미지 변경  (5) 2005.11.03
05학번 새내기들..  (13) 2005.11.01
외할아버지께서 돌아가셨습니다..  (8) 2005.10.28

Comment +10

도대체 왜 보는지 알 수 없는 면접이지만...

이미 교수님을 만나서 연구실도 정했고, 연구실 생활도 하고있고..
불합격시킬것도 아니면서....

그래도 면접을 본다니..정장 쫙 빼입고 학교엘 갔다.
와우...대학원 지원자가 이리 많은가..
기계과 대학원 지원자..70명정도는 되는거같더라.
그중에 여자는 4명. =_=

여하튼..
면접장엘 들어갔다. 6명이 나란히..
차례차례 이름을 부르시고..대답하고..
앉고..

어느 교수님 연구실에 들어갔나?
6명이 차례차례 대답하고.

그 두마디 외엔 단 하마디도 안했다. =_=
그러고서 바로 나왔다.

너무나 허무한 면접. 으아악!!!
뭣때문에 양복 열심히 다려가며...-_ㅜ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외할아버지께서 돌아가셨습니다..  (8) 2005.10.28
썸네일갤러리, 최근갤러리 적용  (6) 2005.10.28
대학원 면접을 봤다.  (10) 2005.10.27
스킨 수정해야되는데....  (9) 2005.10.23
그때 그사람들  (0) 2005.10.22
두 유 해브 유엣비?  (2) 2005.10.21

Comment +10

우리 랩엔 베트남 출신의 박사과정 형이 있다.
벨기에의 유명한 공대에서 석사를 마치고 올해부터 여기서 박사과정을 하고 있는데..

물론 한국말은 거의 못한다.
영어로 대화한다.

조금 전, 그 형이 나한테 하는말
"두 유 해브 유엣비?"
"왓? 유엣비?"
"유엣비~ 유엣비~"
유엣비가 뭐야..!!
잠시 고민을 하다가 그의 손짓을 보고야 깨달았다.
아...USB메모리..-_-;;;;
"아..USB..아이돈트해브잇"
그 형도 영어 발음이 액센트가 심해서 더 알아듣기 힘들다. =_=;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킨 수정해야되는데....  (9) 2005.10.23
그때 그사람들  (0) 2005.10.22
두 유 해브 유엣비?  (2) 2005.10.21
명언 한마디  (8) 2005.10.19
당신이 CEO가 된다면?  (8) 2005.10.19
아악..공부안된다 ㅜ_ㅜ  (6) 2005.10.18

Comment +2


연구실의 내 자리다.

어두운데서 그냥 몰래 찍느라 사진 품질은 영 안좋지만..

자리는 정말 넓다. 연구실 다른 누구자리보다도 넓을거다.
정식 연구실 자리가 아니라,
공용컴퓨터자리 구석을 치워놓고 앉은거라. -_-;
주변에 아무도 없는 왕따자리이기도 하고..

음. 편한것도 있다.

아무도 없으니, 눈치보지 않고 슬쩍 슬쩍 들락거려도 되고...(....)

'취미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립중앙박물관 -기획전시실  (0) 2005.11.04
국립중앙박물관 -외관편  (10) 2005.11.03
연구실 내자리  (0) 2005.10.16
까페에서  (0) 2005.10.04
양재 시민의 숲  (3) 2005.08.17
할아버지 생신잔치  (2) 2005.07.10

NO COMMENT

전에 포스팅했듯, 연구실에 가져간 컴에 로지텍 무선키보드/마우스를 달았습니다.
교수님 컴에도 로지텍 무선키보드/마우스가 장착되어있습니다.
기종은 다르지만..

그런데, 교수님 컴을 관리하는 형이 키보드가 작동이 안된다며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흔쾌히 승낙하고, 키보드를 만지기 시작했습니다.
일단 키보드를 USB포트에 꽂아보려 하니, 남는 USB포트가 없더군요.
그래서 임의로 하나를 빼고 키보드를 꽂았고,
정상적으로 인식을 시킨 후 다시 시리얼포트에 연결하여 키보드의 연결을 완벽하게 성공시켰습니다.

승리자의 얼굴로 연구실을 나가려다가. 재부팅을 하고...
어라. 프린터 에러 메시지가 뜹니다.
뭐지. 프린터에 출력명령을 내립니다.
에러....

왜이래 이거.
내가 임시로 뽑았던게 프린터 USB였나봅니다.
근데 그렇다고 해도 뭐..USB인데 문제가 생기다니. 흐음...
드라이버를 지우고 다시 깔았습니다.
여전히 에러..
얼라리..

프린터와 컴퓨터를 모두 껐다 켭니다.
그래도 에러...
어라라......
형들의 표정이 굳어집니다.
컴퓨터 문제가 생기면 밤을 새워가며 컴퓨터를 고쳤던 모양입니다.
"오늘 집에 못가는거 아냐..." 라면서 목소리가 무거워집니다.

형들은 한숨을 푹푹 쉬며 완전히 X씹은 얼굴이 되어버리고..
저는 어쩔줄을 몰라하며 계속 이리저리 만지고..
에라 모르겠다. 윈도우 복원을 시켜버렸습니다.

헉....
그래도 여전히 에러........

큰일났다 ;ㅁ;

한참을 삽질을 하다가. 결국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책을 시전했습니다.

1. 컴퓨터를 끈다.
2. 프린터의 USB포트와 전원케이블을 뽑는다.
3. 컴퓨터를 켠다.
4. 프린터 드라이버를 언인스톨한다.
5. 컴퓨터를 끈다.
6. 프린터의 USB포트와 전원케이블을 연결한다.
7. 컴퓨터를 켠다.
8. 프린터드라이버를 설치한다.

주의할점은, 프린터가 켜진상태에서 드라이버를 언인스톨하는것과
끈 상태에서 언인스톨 하는것 사이에는 분명 차이가 생긴다는것.!

결국 이 방법을 통해서 복구 성공!
살았다!!


소요시간은 30분.
휴우...
"죄송합니다아" 한마디 하고 상황종료시킬 수 있었습니다.
만약 못고쳤다면....
생각만 해도 끔찍합니다


정말 10년감수했어요


하지만. 오늘의 교훈.
형들에겐 말할 수 없었지만.

어떤 컴퓨터고장도 내손에 걸리면 다 해결된다!!

(퍽!!)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옛 친구들과 연락이 닿다.  (2) 2005.10.15
오늘은...  (6) 2005.10.08
10년감수했다아..;;  (2) 2005.10.07
도둑이야~!  (2) 2005.10.03
삼가 마린의 명복을 빕니다  (2) 2005.10.03
집에 다녀와서....  (8) 2005.10.02

Comment +2

인하대학교 기계공학과 지능구조물 및 시스템 연구실에 들어갔습니다.
목요일부터 연구실생활을 시작했어요.
긴장되기도 하고, 두려움도 있고, 설레기도 하고, 재밌기도 하고..
좋은 선배와 좋은 동기가 있어 그리 힘들기만 하진 않을것같네요.

오늘은 연구실에 안나가고 집에 있습니다.
연구실에서 쓸 컴퓨터를 직접 가져와야 한다고 해서,
컴퓨터를 주문했거든요.
지금 집에 쓰고있는 컴이랑 짬뽕을 해서,
집에 컴퓨터는 업그레이드까지 하게 됐습니다. 후후후
택배오면 조립을 해야죠.

언제쯤 올려나..기다리기도 지루하네요.

'잡담 >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지현17차 cf 풀버전  (6) 2005.09.26
일요일밤에를 보면서...  (9) 2005.09.25
연구실에 들어갔습니다.  (6) 2005.09.24
망할 모기 ;ㅁ;  (10) 2005.09.21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  (10) 2005.09.15
영재 송유근군. 인하대 지원  (6) 2005.09.13

Comment +6

신문기사

우리학교에서 올해 억대연봉제를 도입했다.
그 중 우리과 교수님 한분이 계시고, 신문에 나왔다.
수업을 시작하려 하는데 카메라를 들고 들이닥쳐서는
사진찍는다고 한 20분을 부산을 떤것같다.
이쪽으로 서서 수업해달라, 재밌는얘기를 해달라 한참을 요구하다가 결국은..

"안되겠습니다. 그냥 완전연출사진으로 하죠."
라고 하고 학생들은 모두 원츄를 하며, 교수님은 웃는모습은 연출해 찍은것이
결국 저 사진이다. -ㅁ-

근데 참..일간지도 아니고, 스포츠투데이다..-ㅁ-
뭐. 여하튼 최승복 교수님..대단한 분이다.
제어분야에서 국내 최고 권위자라 불릴만한 분이고..
굉장한 엘리트시다.

요즘 몸이 많이 안좋으셔서 수업진행도 힘겨워하시는데..
너무 안타깝다.
하루빨리 건강해지시길 바란다..

'지식 > 전공관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픈카의 비밀  (9) 2005.05.09
수륙양용자동차 Splash  (6) 2005.04.22
우리 교수님  (15) 2005.04.07
지친다..  (7) 2005.04.06
아기용 변기  (17) 2005.03.29
[펌글]이공계위기는 어디에서 비롯되는가?  (4) 2005.02.14

Comment +15

  • * 그날까지...엉뚱이 2005.04.07 21:34 신고

    스투 찌라시에서 그런 기사도 쓰나봐요? ^^
    훌륭한 교수님 밑에서 공부하시니 좋으시겠어요. 공부 열심히 하세요.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78</homepage> -->

  • 암혈천 2005.04.07 21:35 신고

    <!--2910|1-->네. 그런기사도 쓴다고 하더라구요..^^;

  • * 그날까지...엉뚱이 2005.04.07 21:36 신고

    ㅋㅋㅋ 실시간 리플놀이 같아요. ^^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78</homepage> -->

  • 암혈천 2005.04.07 21:36 신고

    <!--2913|1-->ㅎㅎ 조그만의 매력이죠~

  • * cyen 2005.04.07 22:14 신고

    암님은 어디 계세요?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78</homepage> -->

  • * 블루엔젤 2005.04.07 22:38 신고

    우리학교에도 유능한 교수님들 많으신데.. 정훈조교수님, 김관중교수님, 김진태교수님, 송호근교수님, 심종익교수님, 구하성교수님, 박태규교수님... 탤런트 서인석아저씨랑 최란아줌마는 연기학과에...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78</homepage> -->

  • 암혈천 2005.04.08 08:45 신고

    * cyen // 전 사진찍는분 바로 아래에서 사진 잘찍으라고<br />
    고개 푹 숙이고 있었습니다. -_ㅜ<br />
    <br />
    * 블루엔젤 // ^^ 그렇군요.<br />
    <br />
    생각해보면..이 사진에서 우리는 한가지 사실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br />
    바로, 여자가 없다는것. OTL

  • 엘윙 2005.04.08 11:51 신고

    오..교수님 능력 있으시군요. 인상도 참 좋아보이십니다. <br />
    근데..정말 여자분 안계시는군요..<!-- <homepage>http://elwing.egloos.com</homepage> -->

  • 암혈천 2005.04.08 11:57 신고

    <!--2925|1-->그렇죠? 이 수업..92명인가 수강하는데..<br />
    여자 한분계세요. 홍일점..-ㅁ-

  • * 보리네 2005.04.08 12:52 신고

    우린 100여명에 단 3명이 들어왔다가 2명이 전과하여 1명이 있었죠, 오리지날 홍일점.
    기어코 대학원까지 진학하였는데... 지금은 뭐하고 있을까나?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78</homepage> -->

  • 암혈천 2005.04.08 13:01 신고

    <!--2927|1-->역시 공대는 칙칙할 수 밖에 없는것같아요.<br />
    그나마 화공생명공학부쪽을 가면 여자들이 좀 많더군요.

  • * 블루엔젤 2005.04.08 21:12 신고

    저희는 한학년당 여자가 10명정도
    원래 학과정원은 80명인데 이번엔 90명 들어왔는데... 여자가 별루 없어요.. ㅜ.ㅜ
    <!-- <homepage>http://foulup.nazzim.net/bbs/view.php?id=replzine&no=1078</homepage> -->

  • 암혈천 2005.04.09 00:47 신고

    * 블루엔젤 // 역시 공대는 다 마찬가진거같아요.

  • Morpheus INSKA 2005.04.09 21:09 신고

    인하대학생이시군요...^^;;<br />
    <br />
    저 인하대 수시 지망했다가 떨어지고.. 재수중..T.T;;;;;<!-- <homepage>http://www.lisky.net</homepage> -->

  • 암혈천 2005.04.09 21:25 신고

    <!--2934|1-->^^; 공부 열심히 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