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에게 꿈을...

처음 가는 길 - 도종환
 
 

아무도 가지 않은 길은 없다
다만 내가 처음 가는 길일 뿐이다

누구도 앞서 가지 않은 길은 없다
오랫동안 가지 않은 길이 있을 뿐이다

두려워 마라 두려워하였지만
많은 이들이 결국 이 길을 갔다

죽음에 이르는 길조차도
자기 전 생애를 끌고 넘은 이들이 있다

순탄하기만 한 길은 길 아니다
낯설고 절박한 세계에 닿아서 길인 것이다





밤늦게 들어와서, 자기전 TV를 틀었는데.
낭독의 발견이란 프로가 방영중이다.
잠시 보는데, 이 시가 마음 깊이 와 닿는다...

'취미 > 독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중일의 역사. 이런책 없나?  (4) 2009.01.31
플레이보이  (6) 2008.12.12
처음 가는 길 -도종환  (2) 2008.03.28
103683호를 향한 항해. "파피용"  (1) 2007.07.22
최근 구입한 책들  (6) 2006.10.21
토익공부를 다시 시작하자  (2) 2006.02.14

Comment +2